별빛

—— 韓文翻譯成中文

google翻譯

星光
  • 0

naver翻譯

星光
  • 0

百度翻譯

星光
  • 0

有道翻譯

星光
  • 0

yandex翻譯

星光
  • 0

babylon翻譯

星星的閃光, 星光 { starlight }
 
  • 0

雙語例句

  • 眼睛像星星一樣閃閃發光。
    9. 눈이 처럼 반짝반짝 나요.
  • 今夜星光燦爛。
    오늘 밤은 별빛이 찬란하다.
  • 伊索寓言是古希臘民間流傳並經匯編加工後的諷喻故事,是東西方民間文學的精華,其中的小故事無不包含着今天仍舊適用的大道理,本文講述了盲目自大而忽略自身實際者,必然自取滅亡的道理。
    게 된 골풀 양초가 어느 날 밤 많은 사람들을 앞에 앉혀 놓고 자기는 태양이나 달이나 일체 의 보다도 더욱 환히 나고 있다고 자랑했다. 그 순간, 바람이 휙 불어와 촛불을 꺼버리고 말았다. 다시 촛불을 켠 사람이 말했다. "골풀 양초군, 부지런히 밝히고 입은 다물 고 있어. 하늘의 불들은 결코 바람에 꺼지는 법이 없으니 말이야.
  • 現在回想起來,集郵的日子添加了我童年不少的樂趣。 不知道在未來的日子,集郵這愛好會不會在我們未來孩子中消逝呢?
    지금 생각해보면, 우표를 수집하는 일 내 어린시절 재미있게 추가했다. 그 날이 오면 몰라,이 취미가 우리의 미래 어린이 을 잃게하지 않습니다 우표 수집?
  • 夜空中密密麻麻的小星星閃閃發光。
    밤하늘에 잔들이 총총 나고 있다.
  • 在星輝斑斕里放歌。
    찬란한 별빛 속에서 크게 노래해요.
  • 群星閃閃發光。
    들이 반짝반짝 나다.
  • 3月23日天氣日漸溫暖,晚上有月亮,也有星星。
    3월23일 날씨가 나날히 따뜻해지고, 저녁에는 달이 있다.
  • 燈芯草蠟燭肚子裡裝滿了油,身材變得粗大,為此它很高傲。 某一天它在許多人面前坐着,吹噓自己比太陽比月亮比所有星星還要明亮。 這時一陣風吹來,將燭火吹滅了。
    기름이 너무 많아 아주 굵어지고 건방지게 된 골풀 양초가 어느 날 밤 많은 사람들을 앞에 앉혀 놓고 자기는 태양이나 달이나 일체 의 보다도 더욱 환히 나고 있다고 자랑했다. 그 순간, 바람이 휙 불어와 촛불을 꺼버리고 말았다. 다시 촛불을 켠 사람이 말했다.
  • 芯草蠟燭肚子裡裝滿了油,身材變得粗大,為此它很高傲。 某一天它在許多人面前坐着,吹噓自己比太陽比月亮比所有星星還要明亮。 這時一陣風吹來,將燭火吹滅了。
    게 된 골풀 양초가 어느 날 밤 많은 사람들을 앞에 앉혀 놓고 자기는 태양이나 달이나 일체 의 보다도 더욱 환히 나고 있다고 자랑했다. 그 순간, 바람이 휙 불어와 촛불을 꺼버리고 말았다. 다시 촛불을 켠 사람이 말했다.
  • 天亮後,母親回家時看到了小溪中的石橋,非常吃驚。
    「하느님, 이 다리를 놓아 준 사람이 나중에 죽으면 꼭 하늘에 나는 이 되게 해 주세요.
  • 星星閃閃發光。
    이 반짝반짝 나다.
  • 最近某網絡論壇里上傳了一張名為「普通人和趙寅成」的照片,成為話題。 該引發熱議的照片是趙寅成大學時期的照片,照片中居然看到了朴敏英。
    섹시함의 대명사 포미닛이 단아한 한복으로 사랑스러움을 어필했다. 공개된 사진에서 포미닛 멤버들은 층층이 겹쳐 저마다 깜찍한 포즈를 취했다. 포미닛은 붉은 의 한복을 멤버 로 차려 입고 깜찍한 포즈로 새해 인사를 전했다.
  • 窗外黑黝黝的,只有幾點微弱的星光。
    창 밖은 어두컴컴하고, 단지 몇 개의 미미한 별빛이 있을 뿐이다.
  • 眼睛像星星一樣閃閃發光。
    눈이 처럼 반짝반짝 나요.
  • 夜空中眾多的星系猶如寶石般閃着光芒。
    밤하늘의 많은 들이 보석처럼 을 발하고 있다.
  • 在你孤獨的時候,一抬頭,那天上的星星總有一顆是我的思念化成的。
    8. 당신이 외로울 때 눈을 들어 하늘을 보면 그 수많은 나는 들중에 내가 당신을 향핸 마음이 된 것이 하나 있거든요.
  • 入夜,每片葉子都噙着清澈的露水,流動的月光和星辰同明朗的夜交談,樹就像一位詩人,邊數着墜落的流星,邊背誦着歷史紀錄中的隻言片語。
    밤에는 잎마다 맑은 이슬을 머금고, 흘러가는 달 밝은 밤을 이야기하고, 떨어지는 똥들을 헤아리면서 한두 마디 역사의 기록을 암송하는 시인과 같은 나무.
  • 碩大的舉重等運動器材和涼床、遠處燈光閃爍的公寓樓和頭頂的滿天繁星……一切都是自然混搭組合,這就是多戶型住宅屋頂一角突起的小閣樓。
    커다란 역기와 평상, 저 멀리 불 밝힌 아파트, 머리 위로 나는 …. 이 모든 조합이 자연스레 포개지는 공간. 다세대주택 꼭대기 옥상 한편에 웅크리고 있는 작은 옥탑방 이야기다.
  • "皇太子妃"尹恩惠通過網絡展現了和金鐘國超越性別的友誼.
    '황태자비' 윤은혜가 가수 김종국과의 성을 초월한 나는 우정을 사이버 상에서 과시하고 있다.
  • 站在屋頂上可以看見滿天閃耀的星星!
    옥상에있으면 반짝 반짝 나는 들을 볼 수 있네!
  • 閃爍着的是燈光,還是星光,叫人分不清,我要去的地方是哪裡?
    나는게 불인지,별빛인지 분간이 안가,내가 가려는 곳은 어딜까?
  • 我會發着呆/然後忘記你/接着緊緊閉上眼/想着那一天/會有人代替/讓我不在想念你/我會發着呆/然後微微笑/接着緊緊閉上眼/又想那一年/你溫柔的臉/在我忘記之前/心理的眼淚/模糊了視線/你會看不見.
    난 머리와 함께있을거야 / 그리고 당신을 잊지 / 다음 단단히 / 마음을 하루 / 교체하는 사람 / 그래서 난 당신을 그리워하지 않을거야 우리의 눈은 감았 / 난 머리와 함께있을거야 / 그리고 미소 / 다음 단단히 우리 눈을 감고 / 올해처럼 / 당신은 부드러운 얼굴 / 전에 내가 / 심리적 눈물 / 별빛의 흐려지고 / 잊지 자넨이 표시되지 않습니다.
  • 當你以另一種心態去看現實,看世界時,你會另有一番感受,何必讓你的心處在陰晦之中呢,給自己的心開一扇窗,讓陽光進來。
    게 된 골풀 양초가 어느 날 밤 많은 사람들을 앞에 앉혀 놓고 자기는 태양이나 달이나 일체 의 보다도 더욱 환히 나고 있다고 자랑했다. 그 순간, 바람이 휙 불어와 촛불을 꺼버리고 말았다. 다시 촛불을 켠 사람이 말했다.
  • MBC創社50周年特別企劃電視劇「光和影子」中扮演王牌歌手「劉彩英」的孫丹菲展開熱情的宣告式而引起大家的注意。
    MBC 창사 50주년 특 기획 드라마'과 그림자'에서 쇼단의 간판 가수 '유채영'역을 맡은 손담비가 화끈한 신고식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.